자유게시판

지대방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퍼온글 : 법륜스님 법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환희장 작성일13-07-04 10:38 조회3,527회 댓글0건

본문

<법륜스님> 감옥 가는 회장님들, 지옥 같은 고통


'즉문즉설'로 유명한 정토회 지도법사 법륜 스님이 30일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힐링 법회' 마지막 날 강사로 나섰다.

법륜 스님은 "돈이나 지위, 인기가 인생의 행복을 갖다 준다고 믿지만 사실 그렇지 않다"면서"부처님이 필요 없다며 버린 걸 갖게 해 달라고 애원하는 게 우리의 모습"이라고 세태를 꼬집었다.


법륜 스님은
" 남부러울 게 없는 것 같은 사람들도 많은 고뇌를 안고 산다""남들 앞에서 큰소리치는 고위 공직자들도 내면의 세계에는 고통이 가득 차 있고, 지위가 추락하면 초라하고 불쌍할 정도로 이른바 '멘붕'을 겪는다"고 말했다.


"돈 많은 회장님들도 요즘 감옥 가는 일이 많지 않나"라고 반문하고 "그들로서는 감옥이 지옥 같은 고통일 것"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인생에 돈이 필요하긴 하지만 돈이 주인이 돼선 안 되며, 옷처럼 걸칠 뿐인 지위나 거품 같은 인기를 ''로 착각하면 안 된다"" 그런 걸 알면 돈, 지위, 인기가 없어져도 공황 상태에 빠지거나 방황하는 일이 없다"고 말했다.  그래야 불교에서 말하는 진정한 행복인 열반, 진정한 자유인 해탈에 이를 수 있다는 것이다. 


법륜 스님은
"물질이 많아야 행복하다면 우리는 30년 전보다 훨씬 행복해져서 매일 웃고 살아야 하지만 오히려 그때보다 더 인상을 쓰고 산다. 경제성장이 행복이 아니며, 자유와 행복의 처방은 불법(佛法)에 있음을 깨달아야 한다"고 했다.

기사입력 2013-05-30 14:45:00
(서울=연합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